[내일신문] 서울마을상 수상 '애플당당 스튜디오' 이현진 씨 (10.22.) > 보도자료


[내일신문] 서울마을상 수상 '애플당당 스튜디오' 이현진 씨 (10.22.)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양천구마을공동체지원센터 댓글 0건 조회 76회 작성일 2020-10-23 09:07:02

본문

2020 양천구 마을공동체 with 코로나 - 나눔, 배려 그리고 희망 


10월 22일(목)

[내일신문] 서울마을상 수상

'애플당당 스튜디오' 이현진 씨

 

"마을 안에 사람들이, 사람 안에 길이 있어요"

'마을'이라는 말을 예전보다 많이 사용하지 않는다. 가족이 핵가족화 되는 것처럼 마을도 모이거나 단합할 일이 거의 없고 개인주의화되고 있다. 하지만 반상회를 하며 다른 집 사정도 들어보고 골목마다 아이들이 시끌시끌 넘쳐나면서 활기를 띄던 마을 풍경이 가끔 그리워진다. '애플당당 스튜디오'를 운영하는 이현진 씨는 2020 서울마을상을 수상했다. 우리 마을을 위한 어떤 노력이 수상의 영광으로 이어졌는지 들어보자.


5e17b1788329c81d5fc8a975dbab9540_1603411485_1022.jpg
 


사람에게 길이 있고 그 길 안에서 배워요

서울마을상은 살기 좋은 서울을 위해 애쓰고 지역을 위해 헌신과 봉사의 마음을 다하는 개인에게 주는 서울시 표창장으로 마을 안에서 살아가면서 받을 수 있는 영예로운 상이다. 지난 9월말 2020 서울마을주간에 수상했다. 이현진 씨가 운영하는 '애플당당 스튜디오'는 양천구 목4동에 위치한 작은 공방이다. 그림을 배울 수 있는 스튜디오이기도 하지만 마을 살이에 필요한 다양한 공동체 공간으로 이용되어 있어 그 가치가 높다. 엄마들의 모임 공간, 아이들의 휴식터, 지역의 다양한 봉사모임의 공간, 지역 연계 기관들의 축제준비, 벼룩시장도 열리고 청소년 상담 공간 등 생각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할 수 있는 다목적 공간으로 이용되고 있다. 목4동만 떠올리면 '아! 거기에 그 장소가 있었지?' 누구나 편안하게 생각하고 들를 수 있는 공간이 되었으면 한단다. 이런 공간에 작년 3월경 화재가 났었다. 이 공간을 아끼고 사랑해주던 마을의 많은 분들이 자신에게 일어난 일인 것처럼 아침부터 두 손 두 발 걷고 와서 도와 준 덕분에 더 큰 피해 없이 금방 복구할 수 있었다. 새로 공방을 열던 날도 도움을 준 마을 사람들을 모두 모시고 크게 감사의 잔치를 했다. 이현진 씨는 그 당시를 떠올리며 "몇 년 전만 해도 봉사의 의미나 기부, 나눔 등의 중요성을 몰랐던 제가 지금처럼 봉사의 마음가짐을 가진 것은 사실은 기적 같은 일입니다. 그 계기는 '사람'이었어요. 사람은 태어나서 정말 보석 같은 사람을 살아야할 권리가 있으니까요. 사람을 자세히 보고 나에 대해서 깊숙이 들여다보면서 그 의미를 사람 안에서 찾고 싶어졌어요"라고 말했다. 지금도 미흡한 점이 많지만 그 과정마저도 소중하게 느껴진다면서 사람이 걸어가는 길을 즐기고 그 안에서 많은 것을 배우고 싶다고 겸손하게 포부도 밝힌다.


모두에게 행복이 떠오르는 건강한 공간이 되길

올해는 코로나로 인해 생각했던 많은 활동들을 다 하지는 못했지만 마을 어른들과 아이들이 집에서 그림을 그려 와서 마을 안 정목놀이터에서 240점의 결과물을 전시하는 우리 마을 그림 잔치를 지난 달 24일부터 전시하는 중이다. 올해 6월에는 '무엇이든 그려보살'이라는 놀이터 행사를 진행했고 9월에는 행사 때 작성한 편지를 1년 뒤 도착하게 해주는 '우리 마을 느린 우체통' 행사도 진행했다. 이현진 씨는 아침에 눈을 뜨면 '오늘은 어떤 세상일까?' 설레고 궁금하단다. "부족한 건 원래의 사람 모습이라는 걸 서른이 넘으면서부터 깊이 깨달았어요. 힘든 일이 생기면 극복하는 과정도 소중함이 될 꺼예요. 내 마음의 여유가 생겨 다른 이를 보게 되는 순간이 오면 반짝이는 가치를 또 가슴깊이 새기게 되는 발전을 이루겠지요. 사람들이 모두 행복했으면 좋겠어요"라면서 이현진 씨는 조용한 마을을 위한 소망을 이야기한다.


박선 ninano33@naver.com

 

기사 원문보기☞http://www.naeil.com/news_view/?id_art=365314 


코로나19 속에서도 마을공동체는 자라고 있습니다. 

양천구마을공동체지원센터 


양천구마을공동체지원센터 네이버블로그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.

☞ https://blog.naver.com/ycmajacenter/222123937527
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(08094) 서울시 양천구 목동동로 81, 해누리타운 8층 양천구마을공동체지원센터

전화 : 02-2643-1557 | 팩스 : 02-2652-1557 | 이메일 : yangcheon17@gmail.com

Copyright © 2019 양천구마을공동체지원센터. All rights reserved. Supported by 푸른아이티.
상담센터 02-2643-1557 운영시간 : 09 : 00 ~ 18 : 00 / 주말 및 공휴일 휴무